[전북일보]"전북경제 되살릴 근본 해법 마련을" 전북 국회의원들 정부에 촉구

프레스센터/신문기사

 

한국지엠 군산공장 지원에 대한 정부의 선언적 대책 발표와 관련, 지역사회 내 반발이 확산하는 가운데 전북 국회의원들이 전북 경제 회생을 위한 근본적인 해법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춘석·조배숙·유성엽·김관영·김광수 등 전북지역 10명 국회의원은 15일 국회 정론관에서 회견을 하고 “정부와 GM의 최종발표에 군산 공장의 향방은 담겨 있지 않았다”며 이같이 밝혔다.이들은 “지난 설날 직전 청천벽력과도 같은 한국지엠 군산 공장 폐쇄 발표 이후, 200만 도민은 한마음 한 뜻으로 군산공장의 지속가동을 요청했다. 최악의 상황에 그 마저도 어렵다면 제3자 매각을 포함한 군산공장의 향방을 최종 합의문에 포함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정부는 신속하게 협의하겠다고만 한다. 하지만 (도민들은) 우리 정부로부터 필요한 지원을 받은 GM이 과연 군산공장 처분에 적극적일지 우려현다”며 “18일 최종적으로 산업은행과 GM이 체결할 ‘기본계약서’에 군산공장 활용방안에 대한 합의를 포함해 달라”고 요구했다.........(후략)

 

☞기사전문보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