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트페이퍼]전라북도청, 「홀로그램산업 과기부 기술성평가 통과,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세계 최고의 홀로그램 클러스터 조성이 한층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전라북도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경상북도가 함께하는 “디지털 라이프 서비스 실현을 위한 홀로그램기술개발사업”이 2018년 4분기 국가연구개발사업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확정됐다.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되기 위해서는 기술성평가를 거치게 된다. 이번 4분기 평가에서는 신청된 43개 사업 중 20%~30% 정도의 사업만이 통과되었을 정도로 엄격한 절차로 알려져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대상사업으로 선정된 것은 전북도의 적극적인 논리개발과 이춘석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등 지역 정치권의 공조가 함께 맞물린 성과라는 평가이다.

 

홀로그램기술개발 사업은 8년의 사업기간, 4,000억원의 투자를 통해 핵심기술을 개발하고, 생활에 밀접히 연결되어 있는 문화·자동차·농업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하기 위한 실증 및 상용화를 내용으로 하고 있다. 

 

☞기사원문보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