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중앙] 중앙-매일-서동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선정

프레스센터/신문기사

국회 이춘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익산갑)은 6일 중앙시장, 매일시장, 서동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가 공모하는 희망사업 프로젝트 문화관광형시장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지난 2016년에 이어 올해도 최종 선정된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선정에 따라 다소 침체돼 있던 시장 경기뿐만 아니라 도시재생사업으로 활로를 모색 중인 구도심에도 한층 더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들 시장은 지난 2016년 이 사업에 선정돼 2018년까지 3년간 18억원을 지원받아 노후시설물 개선, 상인 아카데미, 디자인환경 조성 등 다양한 경영 현대화사업을 통해 경쟁력을 높여 왔다.

이 의원은 “이번 선정을 통해 올해부터 내년까지 2년 동안 매년 4억6,000만원씩 총 9억2,000만원을 다시 지원받게 되면, 기존의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한층 더 나은 서비스 혁신과 시장 환경 개선이 기대된다”며 “전통시장이 살아야 서민경제도 살고 우리 지역도 산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