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이춘석 의원 "홀로그램 사업, 전북도·익산시·원광대 힘 모아야"

프레스센터/신문기사

더불어민주당 이춘석(익산갑) 의원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홀로그램 핵심기술개발사업에서 행정기관과 교육기관의 역할론을 제시했다.

특히 예타를 통과한 1817억원의 예산 중 5대 핵심기술분야에 투입되는 1505억원의 확보를 위해 행정·교육기관의 결집을 강조했다.

이춘석 의원은 2일 익산시청 상황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1817억원 반영이 결정된 홀로그램 핵심기술개발사업의 예타 결과보고에 나섰다.

이 의원은 이 사업 추진을 위해 당초 정부에 4000억원의 예산 반영을 요청했으나 45%인 1817억원이 반영됐음을 설명했다.

통상 예타 단계에서는 요청 예산의 35%선에서 통과되는 것이 관례인 상태에서 이 같은 예산 반영은 소기의 성과라는 것이 이 의원의 설명이다.

이 의원은 이번 사업 성공을 위한 전북도와 익산시, 원광대학교의 역할론을 제시했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