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민일보] 전북도 유비무환 예산전략, ‘질과 양’ 두 마리 토끼 잡았다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전략)

지난해 전북도의 국가 예산은 7조328억원 이었으며 이중 정부안에 반영된 예산은 6조5천113억원 이었다.

전북도는 그러나 내년 정부안에 이미 7조731억원을 반영해 국회 차원의 예산증액을 하지 않고도 지난해 국가 예산 수치를 넘어섰다.

또 민주당 이춘석 기재위원장을 중심으로 전북 정치권 일부 인사들이 국회의 내년도 예산 처리를 앞두고 전북 사업 예산증액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전북도 국가 예산이 지난해 규모를 넘어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신규 사업으로 새만금 국제공항을 비롯 ‘상용차산업 혁신성장 및 미래형 산업생태계 구축’, ‘수소차 및 수소차충전소 보급’, ‘새만금 신항만 항만시설 건설’ 사업 등 굵직한 사업의 예산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된다. 

☞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