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말

반갑습니다/이춘석이야기

책임지는 정치성과를 만들어 가겠습니다.

 



알파고와 AI, 자율주행차, 비트코인이 등장했습니다

상상으로만 존재하던 것들이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도 이제는 낡은 것으로 보일 정도입니다.

사회, 경제, 문화는 물론이고 전반적인 삶의 방식이 빠르게 바뀌고 있습니다.

 

정치가 고민입니다

사회 변화를 제대로 따라가지도 못하고 

국민 인식의 틀을 바꾸지도 못하고 있습니다.

앞장서서 시대정신을 만들던 역할은 사라지고 

낡은 권위의 대명사가 되었습니다.

불신의 집단이 되었습니다.

 

예결위 간사를 하며 수천억대 도로예산을 딴 적도 있습니다.

하지만 추운 겨울 동네 모정에서 비닐막을 치고 버티는 어르신들을 보며 

무엇이 중요한가를 자문했습니다.

그 어떤 명분이 있더라도 

정치가 실제 국민들의 삶을 바꾸지 못한다면 무슨 의미가 있을런지요.

 

원내 수석부대표를 하면서는 

현실을 몰각한 근원주의가 독이 될 수 있음을 느꼈습니다.

결과에 책임지지 않는 것은 정치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온갖 성명서를 남발하면서 정작 진짜 문제해결을 회피하는 것은 

정치에 대한 신뢰를 갉아먹는 일입니다.

 

책임지는 정치가 필요합니다.

여당의원, 삼선의원, 호남의원으로서 책임지는 정치를 하겠습니다.

낡은 질서를 깨고 새 질서를 세우라는 촛불 민심과

이중적 소외를 받은 지역을 변화시키라는 익산 민심을 아울러 받들겠습니다.

부족하지만 책임은 회피하지 않으며 하나씩 삶의 문제들을 풀어나가겠습니다.

다른 정치의 상을 세우겠습니다.

 

책임지는 정치로 성과를 만들어 가겠습니다.

그 길에 애정 어린 조언과 따뜻한 질책으로 함께 해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반갑습니다 > 이춘석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사말  (0) 2017.12.27
인사말  (0) 2014.08.13
정치인 이춘석이 되기까지  (0) 2014.08.12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