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익산시, ‘홀로그램 기술개발 사업’ 본격 추진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전북 익산시와 전북도가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홀로그램 기술개발 사업’이 27일 KISTEP(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에서 시행한 예비타당성 조사를 최종 통과해 본격적인 사업 추진이 가능해졌다고 28일 밝혔다.

익산시에 따르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전북도(익산시), 경상북도(구미시)가 유기적인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 지난해 12월 기술성 평가 통과에 이어 6개월 만에 경제성 평가 등을 통과하는 쾌거를 이뤘다.

특히 이춘석 국회의원은 홀로그램 포럼 개최와 부처 관계자들에게 사업의 타당성, 필요성 을 설명하는 등 사업 추진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활동을 펼쳤다.

 

예타 통과에 따라 총 사업비 1817억 8천만 원이 투입돼 오는 2020년부터 2027년까지 8년간 5대 핵심기술 개발(1505억 6천만 원)과 3대 사업화 실증(312억 2천만 원)사업을 추진한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파이낸셜뉴스] '1800억 홀로그램 예타통과' 이춘석 의원 "전북과 익산 4차산업 혁명 주도"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전북도와 익산시가 4차 산업 혁명시대 첨단 신성장 동력을 선점하면서 황금알을 낳는 거위로 불리는 홀로그램 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최종 통과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춘석 국회의원(익산시 갑)은 27일 “오랫동안 공들여 온 ‘디지털 라이프 서비스 실현을 위한 홀로그램 기술개발사업’이 마침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예타를 최종 통과했다”며 “홀로그램 기술개발사업이 좋은 성적으로 예타를 통과한 만큼 기획재정부 단계에서 조속한 국비 반영을 통해 전북과 익산이 홀로그램 선도지역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은 이미 경북과 함께 사업화 실증 지역으로 선정됨에 따라 우위를 선점했다”며 “곧이어 공모 예정인 5대 핵심기술개발사업 역시 전북과 익산으로 유치해 오기 위해 전북도, 익산시를 비롯한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공조를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