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국회교통안전포럼, '2019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 성료

프레스센터/신문기사

국회 교통안전포럼(대표 이춘석 국회의원)은 '2019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을 개최하고,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 및 유공단체 표창을 수여했다.

 

5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시상식은 국회 교통안전포럼과 손해보험협회가 각각 주최·주관했으며 국무조정실, 교육부,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경찰청이 후원했다.

 

또한 이 자리에는 정부 관계자를 비롯해 김용덕 손해보험협회장과 교통유관기관, 시민사회단체 대표 및 회원 등 약 4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시상식에는 훈장을 받은 장일준 가천대학교 교수를 비롯한 개인 78명과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등 3개 단체 그리고 광주광역시·광주지방경찰청과 고양시·고양·일산동부·일산서부경찰서가 지역교통안전협의체 단체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국회 교통안전포럼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작년 한 해 교통사고로 3,781명이 사망했으며, 자동차 1만대 당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1.4명으로 OECD국가 중 최하위권의 교통안전 후진국 해당 된다.....(후략)        ☞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보험매일] 국회교통안전포럼,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 개최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손해보험협회는 국회 교통안전포럼(대표 이춘석)이 주최하고, 손해보험협회가 주관, 국무조정실·교육부·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경찰청이 후원하는 '2019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손보협회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작년 한 해 교통사고로 3,781명이 사망했으며, 자동차 1만대당 교통사고 사망자수는 1.4명으로 OECD국가 중 최하위권인 실정이다.

 

국회 교통안전포럼은 이처럼 심각한 국내 교통문제에 적극 대처하고자 2005년부터 매년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을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로 15회째를 맞이했다.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을 통해 대한민국 교통 환경ㆍ문화 개선 및 교통사고 감소에 기여한 각계각층 활동 우수자 및 단체를 발굴ㆍ포상하고 있다.....(후략)     ☞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전민일보] 전북 국회의원 4명(김광수·김종회· 이용호·이춘석)‘2019 대한민국 의정대상 수상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지방자치 TV가 주최하고 대한민국 의정대상 조직위원회가 주관한‘2019 대한민국 의정대상’시상식이 26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있었다.

 

이 시상식에서 전북 도내 10명 의원 중 3명이 이 상을 수상해 큰 성과를 보였다. 이 상은 법안발의 실적·상임위 정책활동·국회 출석률·지역구 활동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평가해 성정됐다.

 

.....(중략)

국회 법사위 이춘석 의원(익산 갑, 더불어민주당)은 전라북도의 숙원사업인 새만금사업과 관련해 새만금정책포럼의 대표로서 지지부진했던 새만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관련 법안들을 발의했으며,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앞장섰고, 홀로그램 산업 전라북도 유치해 침체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펼친 점을 인정받았다.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NEWS1] 이춘석 의원, 국가·사회 발전에 헌신 '대한민국 의정대상'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이춘석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전북 익산갑)은 26일 ‘대한민국 의정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지방자치TV가 주최하고 대한민국 의정대상 조직위원회가 주관했다. 국가와 사회발전에 헌신해 온 국회의원을 선정해 시상한다.

 

조직위원회가 △국회의원 출석률 △법안발의 실적 △지역구 활동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이춘석 의원은 지역과 수도권의 격차해소,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민의 생활 개선을 위해 입법 및 정책 활동 등 분야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내고 있는 점이 높게 평가됐다.

특히 이 의원은 전북의 숙원사업인 새만금사업과 관련해 새만금정책포럼의 대표로서 지지부진했던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관련 법안들을 발의, 통과시키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