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전북신문] 이춘석 의원 “우한 폐렴 신속·강력 대응해야”

프레스센터/신문기사

국회 이춘석(더불어민주당 익산시갑) 의원이 우한 폐렴 전북 거점 병원인 전북대병원과 익산시 지역대책본부 익산역 현장을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대응사항 등을 점검하고 시민들의 안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28일 이 의원은 “최근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에서도 네 번째 확진자가 나오면서 곳곳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어 다른 일정을 뒤로 하고 관련 기관을 찾아 강력 대응을 주문했다”고 말했다.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유동인구가 많은 설 연휴동안 전북에서는 두 명의 우한폐렴 의심환자가 발생했다. 검사 결과 다행히 전부 음성판정을 받았지만 전북도는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방역을 한층 강화하며 비상방역대책반을 운영 중에 있다.
익산시도 지역대책본부를 구성하고 시민들이 몰리는 익산역 내 대합실에 열 감지기를 설치하는 등 우한 폐렴 방역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이 의원은 “오늘 우한 폐렴 전북 거점 병원인 전북대병원과 많은 사람들이 몰리는 익산역을 방문해 보니 방역에 철저한 준비가 되어 있어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마음이 든든했다”면서 “국민 생명과 안전에 관한 문제는 과하다 싶을 정도로 강력한 수준에서 비상하게 대응해야 하는 만큼, 지역사회가 마음을 하나로 모아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전북을 만들기 위해 빈틈없이 철저한 대응을 해달라”고 주문했다......(후략)         ☞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