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민일보] 민주당 이춘석 의원, ‘깜빡이 켜기 활성화’ 정책 세미나 개최

프레스센터/신문기사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이춘석 의원(더불어민주당·전북 익산시갑)은 9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대국민 안전운전 인식개선을 위한 정책 세미나를 개최한다.

깜빡이라 부르는 방향지시등은 다른 차량과 보행자에게 진행 방향을 사전에 알림으로써 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하는 필수적인 안전장치이지만, 도로상에서 깜빡이를 켜지 않거나 켜자마자 방향을 바꾸거나 끼어들고 나서 잠깐 켰다 끄는 등의 불법 행위가 비일비재하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6~2018) 공익신고 전체 건수(91만7천건) 가운데 깜빡이 미점등 건수가 15만9천 건으로 전체의 17.3%를 차지하고, 국토교통부 교통문화지수(2018) 조사에 따르면 깜빡이 점등률이 전국적으로 60~70% 수준에 머물러 있는 등 운전자의 안전운전 습관 개선이 시급한 상황이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