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일보] 소스산업화센터 유치 성공에 이춘석 의원의 역할이 결정적...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익산이 식품산업의 반도체로 불리며 세계시장의 폭발적인 성장이 기대되는 이른바 소스산업 육성의 전진기지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 이춘석(익산갑)의원은 다음달 1일 소스산업화센터 개소식을 앞두고, 소스산업의 성장가능성을 강조하며 익산이 이를 통해 국내외 식품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지자체 간 치열한 경쟁을 뚫고 익산이 최종적으로 소스산업화센터 유치에 성공한 데는 이의원의 역할이 결정적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의원이 국회 예결위 간사 시절인 2014년 센터 건립을 위한 용역비 6억을 최초로 편성하고 이듬해 설계비 6억을 추가로 반영시키는 등 사업 초기부터 주도권을 이어온 덕분에, 이례적으로 공모절차도 없이 지난 2016년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내 유치를 확정지은 것이다.....(후략)         ☞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