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릿지 경제] 빛으로 물든 금마저’ 익산서동축제2019 3일 개막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축제장을 가득 메운 빛의 병사들, 금마 저수지에 떠 있는 40여 척의 LED 배들이 해상왕국 백제의 꿈을, 그리고 서동과 선화의 서정적인 사랑이 백제의 궁과 함께 빛으로 재현되며 관람객들에게 운치 있는 봄날의 추억을 선물한다.

서동정에서 오후 3시에 열리는 무왕 제례에는 초헌관 정헌율 시장, 아헌관 조규대 시의회의장, 종헌관 장성국 익산문화관광재단 대표가 참여하며 익산 서동축제가 서동(무왕)과 신라 선화공주의 사랑이야기인 서동요를 바탕으로 한 역사 인물 축제임을 알린다.


이어서 무왕 루에서 진행되는 개막식은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정헌율 익산시장, 조규대 시의회의장, 이춘석, 조배숙 국회의원, 지역 도의원 및 시의원, 이영석 경주시 부시장과 윤병길 시의회의장, 경주-익산 시민교류단, 각 기관단체장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립풍물단의 식전공연과 취타대를 선두로 백제 군사들의 입장, 익산으로의 천도를 알리는 무왕의 어명 전달 순으로 진행된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