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일보] '빛으로 물든 금마저' 익산서동축제 3일 개막

프레스센터/신문기사

서동정에서 오후 3시에 열리는 무왕제례에는 초헌관 정헌율 시장, 아헌관 조규대 시의회의장, 종헌관 장성국 익산문화관광재단 대표가 참여하며 ‘익산서동축제’가 서동(무왕)과 신라 선화공주의 사랑이야기인 ‘서동요’를 바탕으로 한 역사 인물 축제임을 알린다.

이어서 무왕루에서 진행되는 개막식은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정헌율 익산시장, 조규대 시의회의장, 이춘석, 조배숙 국회의원, 지역 도의원 및 시의원, 이영석 경주시 부시장과 윤병길 시의회의장, 경주-익산 시민교류단, 각 기관단체장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립풍물단의 식전공연과 취타대를 선두로 백제 군사들의 입장, 익산으로의 천도를 알리는 무왕의 어명 전달 순으로 진행된다.

뜨거운 왕위 쟁탈전이 될 서동선발대회는 밤 7시 서동무대에서 열리며 ‘남자 중의 남자인 호걸’이었던 무왕의 후예들이 선화의 마음을 얻고 왕관을 물려받기 위해 다양한 재능을 펼쳐 선화와 관객들의 마음을 훔친다.....(후략)

☞[기사전문 바로가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